X
대가야의 도읍지  고령

고령뉴스

게시물 상세

선택한 게시물의 상세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고령 대가야 문화재 야행' 세 번째 이야기 성대하게 마무리 2022-10-24 14:59
작성자 공보담당 조회수 956
첨부

첨부파일311020415_483383497163896_1427238828008358199_n.jpg 다운로드

첨부파일311033248_483383557163890_3785931542617073683_n.jpg 다운로드

첨부파일311148994_483383790497200_4915632216275906140_n.jpg 다운로드

고령군은 지난 10월 21일부터 22일까지 사적 제79호 고령 지산동 고분군 일원에서 개최한 '고령 대가야 문화재 야행'이 사전접수 조기마감 등 관광객들의 큰 관심 속에 성대하게 마무리 됐다. 이번 행사는 ‘고분에 걸린 달빛소리Ⅱ’라는 주제로 23개의 특색 있는 프로그램을 통해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야행은 고령군이 주최하고 고령군관광협의회가 주관하며, 문화재청과 경상북도의 후원으로 개최되었다.

이번 문화재야행 행사를 위해 다양한 야간조명을 활용하여 지산동 고분군, 대가야역사테마관광지, 대가야박물관 일원을 다채롭게 꾸미고, 문화재야행 등 만들기 및 LED머리띠 만들기, 대가야 야광 칼 만들기 제작 체험 부스를 운영함으로써 지금까지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지친 관람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주었다.
이번 야행의 핵심프로그램인 ‘대가야의 길 고분군 산책’은 사전접수 신청자들을 위주로 1일에 6회 운영되었고, 고령군 문화해설사와 동행하여 야간조명이 설치된 고분군을 야행 등을 들고, 고분군 일원을 걷는 행렬은 다른 곳에서 쉽게 찾아 볼 수 없는 장관을 이루었다. 사전접수자 외에도 많은 관람객들이 ‘대가야의 길 고분군 산책’에 참가하여 깊어가는 가을 밤 대가야의 도읍지 고령에서 대가야의 역사를 여행하고 문화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부대공연으로 ‘팝페라-인칸토앙상블’ 공연, ‘고령 국악그룹(하랑)’공연, 블랙라이트 인형극, 대가야 연주단 및 통기타 밴드의 공연도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으며, 특히 약 10분간 펼쳐진 ‘대가야 별빛쇼’ 불꽃놀이는 문화재야행을 방문한 방문객들의 시선을 고정시켰고, 아름다운 대가야 고령의 밤하늘을 수놓았다.
다음글 2022년 경상북도 보건소 신속대응반 경진대회 고령군 2회 연속 최우수상 수상
이전글 고령 고아리 벽화 고분 모형관 개관식 개최
날씨
정보
흐림

기온 : 4.5 ℃

미세먼지 : 32㎍/㎥(보통)

Quick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