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말

아름답고 살기 좋은 고장, 문화가 살아있는 농업과 공업의 도시

반갑습니다
운수면장 석성철입니다.

우리 『운수면』은 본래 성주군의 운라(蕓羅)면 지역을 1906년 고령군에 편입하였고, 1914년 “운라(蕓羅)․흑수(黑水)․구읍․도장면” 지역을 병합하면서 “구름과 물을 뜻하는 운수면(雲水面)”이 되었으며, 우리 고장의 진산인 ‘의봉산’자락 아래 15개 마을에 1080호 1,950여명이 옹기종기 모여 사이좋게 살아가는 전형적인 농촌마을입니다.

맑고 깨끗한 회천의 대가천과 금성천이 면 중심을 통과하고 있어 논경지의 수리시설이 매우 양호한 편이며, 소득작물은 참외, 딸기, 수박, 무화과, 불루베리, 화예, 상치 등 각양각색의 농업과 축산업이 발달하여 주민들의 소득수준은 높은 편이며, 공장시설이 하나도 없는 청정지역입니다.

흔치 않은 선사유적으로 고인돌(지석묘)과 마을경계석인 선돌이 아직도 마을입구에 남아 있으며, 윷판 암각화와 별자리 모양의 암각화, 석조여래 입상, 운라산성, 의봉산성 및 봉수대 등 많은 문화유적들이 고스란히 잘 보존되어 있어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며 미래를 꿈꾸는 희망이 있는 고장입니다.

국도 33호선과 국가지원지방도 67호선이 하천을 따라 우리면 중심을 통과하고 있으며, 인근 대구직활시와는 30분 거리로서 교통이 편리하고 환경이 깨끗하며, 가야문화의 중심인 대가야 문화유적와 선사유적이 함께 살아숨쉬는 곳으로 면민 모두가 풍족하게 살아가고 있습니다.

끝으로, 저희 운수면 홈페이지를 방문하여 주신데 감사를 드리며, 각종 현황 내용이 충실해 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으며, 방문객 여러분께서도 많은 관심으로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그리고 기회가 되신다면 저희 고장을 한번 방문해 주시면 정성껏 안내해 드릴 것을 약속드리며, 여러분 가정에 늘 건강과 행운이 함께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운수면장석성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