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농업인의 행복지수를 높여 나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농업기술의 선진화 과학영농기술의 보급

대가야고령 귀농귀촌

단계별 귀농준비

1단계
귀농 결심
- 사전에 농업관련 기관이나 단체, 농촌지도자, 선배 귀농인을 방문하여 필요한 정보를 수집해야 합니다.
2단계
가족 합의
- 농촌으로 내려가고자 할 때 선뜻 응할 가족은 많지 않으므로 일단 가족들과 충분히 의논 한 후 합의해야 합니다.
3단계
작목 선택
- 자신의 여건과 적성, 기술수준, 자본능력 등에 적합한 작목을 신중하게 선택해야 합니다.
4단계
영농 기술
- 대상작목을 선택한 후에는 농업기술센터, 농협, 귀농교육기관 등에서 실시하는 귀농자 교육프로그램이나 귀농에 성공한 농가 견학, 현장 체험들을 통해 충분히 영농기술을 배우고 익혀야 합니다.
5단계
정착지 물색
- 작목선택과 기술을 습득한 후에는 자녀교육 등 생활여건과 선정된 작목에 적합한 입지조건이나 농업여건 등을 고려하여 정착지를 물색하고 결정해야 합니다.
6단계
주택 및 농지구입
- 주택의 규모와 형태, 농지의 매입여부를 결정한 뒤 최소 3~4군데를 골라 비교해보고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7단계
영농 계획 수립
- 끝으로 합리적이고 치밀하게 영농계획을 세워야 합니다. 농산물을 생산하여 수익을 얻을 수 있을 때까지 최소 4개월에서 길게 4~5년정도 걸리므로 초보 귀농인은 가격변동이 적고, 영농기술과 자본이 적게 드는 작목 중심으로 영농계획을 수립해야 합니다.

귀농귀촌지 선택방법

① 자연경관과 토양 상태 살피기

주변의 자연경관이 멀리 산이나 강이 보이는 곳이라면 금상첨화! 하지만 경치와 함께 그 곳의 토질이 어떤지, 자신이 선택한 작목과 잘 어울리는지, 일조량, 배수는 어떠한지 지대가 너무 낮지는 않은지 잘 살펴보아야 해요.

② 접근성 고려하기

고속도로나 국도, 지방도로와의 거리가 어느 정도인지, 그리고 면사무소 같은 관공서, 편의 시설과의 접근성을 체크해야 하며, 작물 판매나 체험농장 등을 생각한다면 소비자, 소비시장과 너무 멀어서는 안된다는 점을 잊지 말아야 해요.

③ 정확한 경계와 도로 파악하기(지적도)

토지 구매 전에 지적도 상의 토지와 모양이 일치한지 확인하고, 도로가 유실되었다거나 부정확하지 않은지 체크해야 해요.

④ 진입도로 확인하기

땅으로 들어가는 도로가 있는지, 그리고 그 도로의 폭, 포장 상태 등을 꼼꼼하게 확인하고 그 도로가 명시된 도로인지 (편리를 위해 임의로 개인이 만든 도로가 아닌지) 확인해야 해요. 아무리 토질 좋은 땅이라고 해도 길이 없는 맹지일 경우에는 건축 허가를 받을 수 없답니다.

⑤ 주변 2㎞ 이내에 혐오시설이 있는지 확인하기

토지 근처에 쓰레기 소각장, 매립지, 공동묘지 등이 있는지 확인 해 봐야한다. 또한, 소음이 심하지 않은가 역시 확인해야 하고 혐오시설일수록 육안으로 잘 보이지 않는 곳에 있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지도 등을 보고 확인해 봐야 해요.

⑥ 전기와 수도 확인하기

기존에 주택이 있는 곳에 수리를 한다거나 신축할 경우에는 신경쓰지 않아도 되지만 만약에 신축하려는 주택이 마을과 떨어진 외진 곳이라면 전기나 수도를 설치하는데 드는 부대비용이 있음을 알고 염두에 두어야 해요.